> >
현재시간: -월 -일(-) -- -:--:--

Travis Scott

2018년 12월의 어느 날, 미국 마이애미 기반의 스니커 부티크 솔플라이 앞에 수많은 인파가 모여든 적이 있다. 바로 솔플라이 x 에어 조던 1 하이의 출시일이었기 때문. 화이트 어퍼에 레드 및 그린 컬러 블로킹을 갖추고 있는 이 협업 에어 조던 1을 구입하기 위해 상상이상의 사람들이 몰렸고, 당시 마이애미 경찰은 안전상의 이유로 스니커 발매를 중단시킨 바 있다. 


이러한 해프닝이 있었던 솔플라이와 나이키의 협업이 다시금 돌아온다는 소문이 전해져 스니커 신에 큰 화제를 모으고 있는 지금이다. 첫 불씨를 지핀 이는 트래비스 스캇. 얼마 전 그의 인스타그램에 솔플라이 협업 에어 조던 1이 공개된 것이다. 로우톱으로 디자인된 해당 스니커는 블랙과 레드, 그리고 레오파드 패턴으로 꾸며진 비주얼을 특징으로 한다. 


전해진 소식에 따르면 해당 에어 조던 1 로우는 나이키 해리티지에 경의를 표한다. 스웨이드 소재로 이루어진 레드 토박스는 지난 2003년 출시된 나이키 SB 덩크 로우 ‘바이슨’에서 비롯되었으며, 머드가드 전체를 뒤덮고 있는 패턴은 1993년 에어 카니보어에서 영감을 받았다고. 


트래비스 스캇이 공개한 솔플라이 x 에어 조던 1 로우의 출시 정보는 아직까지 알려진 바가 없다. 앞선 이들의 협업 에어 조던 1 하이가 인기를 만큼, 이번 로우톱 모델도 많은 사랑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