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현재시간: -월 -일(-) -- -:--:--
walmart
칸예 웨스트가 미국의 거대 유통 업체인 월마트를 고소한 것으로 밝혀졌다. 현지 시간 기준 24일 TMZ가 전한 소식에 따르면 칸예 웨스트와 그의 브랜드 이지는 월마트가 아디다스 이지 폼 러너의 모조품을 판매하였다고 주장하고 있는 중이다. 월마트가 이지 폼 러너를 모방해 고객들로 하여금 혼란을 불러일으켰고, 이로 인해 이지가 수억 달러의 매출 손실을 입을 수 있다는 것이다.

월마트에서 해당 모조품들이 실제 판매된 것은 사실이다. 이 모조품의 디자인이 오리지널 모델과 동일한 점, 그리고 실제 80 달러에 발매한 이지 폼 러너보다 훨씬 저렴한 23~24 달러 선에서 판매된 점을 살펴보면 칸예 웨스트의 주장이 과장된 것이 아님을 알 수 있다.

월마트는 이에 즉각 반응했다. 회사의 대변인은 '고소장에 언급된 제품은 월마트가 직접 판매한 것이 아니라 제3의 판매자가 제공한 것이다. 우리는 이와 같은 사건을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으며, 그 주장을 검토하고 있는 중이다. 우리는 법정에서 해당 문제에 대해 적절하게 대응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칸예 웨스트와 월마트의 법적 공방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올해 4월 월마트는 칸예 웨스트가 미국 특허청에 제출한 이지 로고를 문제 삼고 이의 신청을 제기한 바 있다. 이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지금 여기서 확인해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