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현재시간: -월 -일(-) -- -:--:--

New Balance


과거 농구 선수들의 발과 함께했던 농구화는 현재에 이르러서 많은 이들의 라이프스타일 스니커로 애용된다. 대표적으로 나이키에게는 ‘에어 조던’과 ‘덩크’ 시리즈가 있고, 아디다스에게는 ‘포럼’이 있으며, 본 글의 주인공인 뉴발란스에게는 ‘550’이 있다. 2020년, 에임 레온 도르 협업으로 다시금 수면 위로 올라오게 된 550은 꾸준히 다양한 컬러웨이로 발매되고 있고, 이번 차례는 ‘버건디’라고 한다. 

뉴발란스 550 ‘버건디’는 모델의 타 컬러웨이들과 마찬가지로 화이트 레더로 어퍼를 이룬다. 어퍼 위로 버건디 컬러의 ’N’ 로고, ’550’ 자수 넘버링이 자리하고 있으며, 이와 함께 자그마한 천공 디테일도 적용된 점 또한 살펴볼 수 있다. 버건디 컬러는 칼라와 라이너, 그리고 힐캡의 ‘NB’ 브랜딩과 텅 라벨에 사용되기도. 한편 하단 미드솔은 빈티지 미를 뽐내는 세일 컬러로 칠해졌으며, 그 아래 아웃솔은 투톤 컬러 블로킹으로 마감됐다. 

‘버건디’로 치장한 뉴발란스 550. 오는 1월 7일, 120 달러에 출시를 앞두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아직까지 국내 출시는 모호한 상황이다. 


뉴발란스 550 버건디 2022뉴발란스 550 버건디 2022뉴발란스 550 버건디 2022뉴발란스 550 버건디 2022뉴발란스 550 버건디 2022